유엔은 개혁돼야 한다

해외논단]유엔은 개혁돼야 한다

[세계일보 2005-04-26 18:42]

1990년대 후반 존 볼턴은 “유엔의 창설, 상승, 그리고 몰락”이라는 글을 썼다. 독자들이 그 글을 읽었고, 또 그의 인준 청문회 장면을 보지 않았다면 민주당 측의 볼턴 경멸을 당연하게 생각할 것이다.
유엔 사무총장 자리에 대해 볼턴은 다음과 같이 평가했다. “우리는 어떤 사무총장에 대해서도 너무 큰 기대를 해서는 안 된다. 유엔헌장은 사무총장을 유엔의 ‘수석행정관’으로 규정하고 있다.

그는 세계 대통령이 아니다. 그는 만능 외교관이 아니다. 그는 지구의 구세주가 아니다. 그리고 다른 무엇보다 명백한 사실이지만, 그는 세계연합군의 최고사령관이 아니다. 그는 수석행정관이다. 그는 분명히 그 이하도 아니며, 또 더 분명히 그 이상도 아니다.”

바로 이것이 문제다. 간단히 말해 볼턴은 진보주의자들의 유엔 찬미를 조롱했다. 볼턴이 진보주의자들의 환상을 깨뜨려준 점을 그들이 고맙게 여기지 않는 것은 놀랄 일이 아니다. 볼턴의 요점은 유엔이 수단이지 그 자체로서 목적이 아니라는 점이다.

진보주의자들은 유엔을 ‘인류의 전당’으로 미화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각기 자신의 이익을 좇는 국가 집합체이며 낭비와 나태와 사치와 독직으로 가득 찬 무책임한 관료체제일 뿐이다.

솔직히 지난 10년간 유엔은 이라크 석유식량프로그램 스캔들, 유엔 관리들의 어린이 성노예 무역과 북한·수단 등의 끔찍한 인권참상 방치, 심지어 짐바브웨 콩고 쿠바 사우디아라비아에 이은, 집단학살을 범한 수단 정권의 유엔인권위 진출 등과 같은 추태를 보여왔다.

따라서 볼턴 청문회의 진정한 문제점은 그가 왜 유엔에 대해 감상적이지 않은가보다는 민주당이 왜 그토록 유엔에 대해 감상적인가 하는 점이다.

볼턴은 “미국의 유엔 탈퇴나 유엔의 미국 철수”와 같은 급진적 주장을 하는 부류가 아니다.

그는 미국이 유엔에 끌려가기보다는 유엔을 주도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시오니즘은 인종차별주의”라는 유엔총회 결의안을 부결시키는 데 미국의 첨병 역할을 했다.

그는 유엔이 때론 유용했다고 생각한다. 유엔안보리는 80년대 후반 이란과 이라크의 휴전을 협상하고 감시하는 것을 도왔다.

볼턴은 제1차 걸프전을 유엔 창설자들이 구상했던 대로 안보리가 행동한 유일한 역사적인 사례로 생각한다. 이라크의 뻔뻔한 쿠웨이트 점령을 강력히 격퇴할 수 있었던 것은 오로지 미국의 리더십 덕분이었다.

그러나 민주당 출신 유엔대사였던 대니얼 모이니핸, 진 커크패트릭과 동일한 볼턴의 유엔에 대한 자세는 미국 진보주의자들에게 저주의 대상이 되고 있다. 볼턴의 인준 청문회에서 캘리포니아 출신 바버라 복서 의원은 과분수 형태의 유엔 관료체제에 대한 그의 솔직한 비판을 담은 테이프를 들려주었다.

이 테이프에서 볼턴은 “뉴욕의 유엔 건물에는 38개 층이 있다. 이 가운데 10개 층이 없어진다고 해도 유엔은 아무런 지장이 없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볼턴을 완전히 궁지에 몰아넣었다고 생각한 복서 의원은 의기양양하게 볼턴을 질책했다.

볼턴은 이 같은 시련 속에서도 차분했다. 아마도 민주당은 볼턴에 대한 정책적 견해차이를 가지고 그의 지명을 부결시킬 수 없다는 것을 감지하고 볼턴 개인을 흠집 내는 비방 전술로 전환했다.

민주당 측은 볼턴이 부하들에게, 특히 거짓말하는 부하들에게 고함을 지른다면서 이러한 그의 급한 성미 때문에 미국 정부의 고위직을 맡기에 부적합하다고 주장했고, 공화당 의원 2명이 거기에 동조했다.

그러나 이 모든 것은 공화당 스스로 자초한 일이다. 만약 부시가 좀더 강력히 볼턴을 밀고 공화당 의원들이 청문회에서 그를 지원했다면 이런 사태는 애당초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다.모나 채런 美 칼럼니스트

워싱턴 타임스

정리=권화섭 객원편집위원

Common sense . . .

By Mona Charen

In the late 1990s, John Bolton published an article titled “The creation, rise and fall of the United Nations.” Had you read it and not witnessed a minute of his confirmation hearings, you would have expected Democrats to despise him.

Here is Mr. Bolton''s take on the U.N. secretary-generalship: “One should not invest excessive hope in any secretary-general. The U.N. Charter describes the secretary-general as the U.N.''s ''chief administrative officer.'' He is not the president of the world. He is not a diplomat for all seasons. He is not Mr. Friend of the Earth. And most definitely of all, he is not commander in chief of the World Federalist Army. He is the chief administrative officer. Nothing less than that, to be sure, but, with even greater certainty, nothing more.”

A wound to the quick. In a few words, Mr. Bolton ridiculed liberals'' U.N. worship. It''s no surprise they did not thank him for bringing them down to earth with a jolt. Mr. Bolton''s point was the U.N. is a tool, not an end itself. Rather than the “parliament of man” liberals fondly imagine, the U.N. is a collection of nations pursuing their own interests, and an unaccountable bureaucracy awash in waste, sloth, luxury and abuse.

Frankly, in a decade that brought us the Oil for Food scandal, the child sex-slave trade carried on by U.N. workers, U.N. failures to confront horrific human-rights disasters like North Korea and Sudan — indeed, even offering Sudan''s genocidal regime a seat on the Human Rights Commission (other members: Zimbabwe, Congo, Cuba, Saudi Arabia) — the real question should be not why Mr. Bolton isn''t sentimental about the United Nations, but rather why Democrats are.

Mr. Bolton is not of the “U.S. out of the U.N., and U.N. out of the U.S.” persuasion. He believes the United States should lead the body, rather than be led by it. Mr. Bolton was our point man in seeing to the overturn of the infamous “Zionism is Racism” General Assembly resolution.

He thinks the United Nations has been useful at times. The Security Council helped negotiate and monitor a truce between Iran and Iraq in the late 1980s. The United Nations supervised free elections in Namibia, and provided monitors as Soviet troops departed Afghanistan and Cubans left Angola. The first Gulf war, Mr. Bolton argues, was the only historical example of the Security Council behaving as the U.N. founders envisioned. That vigorous reversal of blunt aggression was possible only because of American leadership.

But Mr. Bolton''s approach to the United Nations, the same as that of Daniel Patrick Moynihan and Jeane Kirkpatrick, is anathema to U.S. liberals. During the confirmation hearing, California''s Sen. Barbara Boxer played a tape of Mr. Bolton''s frank description of top-heavy U.N. bureaucracy. “There are 38 floors to the U.N. Building in New York. If you lost 10 of them, it wouldn''t make a bit of difference,” Mr. Bolton said.

Triumphant in believing she had caught Mr. Bolton, Mrs. Boxer said: “You have nothing but disdain for the United Nations. You can dance around it, you can run away from it, you can put perfume on it, but the bottom line is the bottom line.” Delaware Sen. Joseph Biden asked why he wanted the job.

Mr. Bolton was placid during his grilling — though why so few Republicans chose to attend the hearing is anybody''s guess. Perhaps sensing substantive policy differences with Mr. Bolton would not be enough to sink his nomination — he is, after all, supposed to represent President Bush at the United Nations, not President Kerry — the Democrats switched tactics. This is a well-worn pattern by now. We saw it with Robert Bork, and then Clarence Thomas and countless others. It is the find-some-dirt game. Or perhaps the dirt-invention game.

It has now reached a truly hilarious point. It seems, don''t say this too loud, Mr. Bolton has been known to yell at subordinates, particularly those who lie to him. This intelligence has led Democratic senators and two very limp Republicans — Ohio''s George Voinovich and Nebraska''s Chuck Hagel — to conclude Mr. Bolton lacks the proper “temperament” for a high U.S. government position. How can they keep a straight face?

Here''s the real bottom line: Republicans permitted this. Had Mr. Bush more forthrightly backed Mr. Bolton, had Republican senators supported him at his hearing and had two of them not bid for New York Times approval, this could not have occurred.

Mona Charen is a nationally syndicated columnist.

자료실

댓글

*